트럼프카지노

트럼프카지노

「사트, 라카씨가 의심스러운 빛을 찾아냈다고 하네요」
「낳는, 기우이면 좋지만, 빛의 반사를 사용한 신호와 같다」

갑판에서 바람에 해당되고 있던 카리나양과 라카가 그런 정보를 나에 가져왔다.
기존의 정보이지만, 그것은 지적 생활.
「나도 보았다구. 이 배에는 공작 각하도 타고 있고, 무엇인가 나무인 취키-」

카리나양들의 뒤로부터 온 미스릴의 탐색자–분명히 척후의 마못트라든가 말하는 중년남성이 그런 말을 흘린다.
화약이 쓸모없게 된 세계에서도 「어쩐지 수상하다」라고 말하는지, 라고 이상한 감상을 안아 버렸다.
「아리사, 모두를 동반해 장비를 정돈해 와 주고」

만일을 위해, 모두를 드레스로부터 공개 장비에 환장 하도록(듯이) 지시한다.
「―. 을형장비로 좋아?」
「아, 통상에서도 가련하지도 좋아하는 (분)편으로 좋다」

「만나 사랑이야―. 가, 모두!」
「사랑∼」 「인 것입니다!」
아리사가 말하는 을형은 공개 장비에서도 최상급의 물건이다. 계층의 주를 넘어뜨렸을 때의 갑형장비나 미사용의 은닉 장비를 사용하는 것 같은 사태는 아니기 때문에, 그 중에 제일 좋은 것을 허가한다.

덧붙여서 「가련」이란 외형이 화려한 퍼레이드용의 장비다. 성능적으로는 통상의 을형장비와 변함없다.
마못트씨는 동료와 함께 함교에와 달려 갔다.

나와 리자는 갈아입으러 돌아오지 않았다.

조금 전의 종마사용들의 흑막의 목적이 이 비공정의 격추라고 하면(자), 조금 더 하면 종마들의 사정권에 들어가 버린다.
분진수는 대공 로켓같은 마귀이니까, 특히 방심을 할 수 없다.

무엇보다, 비스타르 공작이 승선하고 있는 비공정을 그의 하인이 격추한다는 것도 이상한 이야기이지만, 집안의다툼에 말려 들어간 가능성도 있다.
그 경우, 정적의 로이드후가 협력하고 있는 이유가 알지 않는 것도 아니지만, 그 한가한 사람이 암살의 한쪽을 멘다는 것 만약 절의 부엌 오지 않는다.
아무튼, 생각하는 것은 다음에 좋을 것이다.

지금은 다가오면서 있을 지도 모르는 위기에의 대처가 앞이다. 기우라면 만담으로 끝나고, 지금은 준비를 진행시키자.
나는 좌석에 앉은 채로 「|신호《시그널》」의 마법을 기동한다.
수렵관에 레이더 추적 하고 있던 맵상의 광점이 준 나무 냈다.

역시 흑의 같다.
――압축 코드 송신.
스스로 만든 배다.
만일의 보험도 되어 있다.